r matrix 예제

행렬의 전치를 함수 t와 열과 행을 교환하여 구성합니다. as.matrix는 제네릭 함수입니다. 데이터 프레임에 대한 메서드는 원자성 열과 비(숫자/논리/복잡한) 열만 있는 경우 문자 행렬을 반환하여 요인에 as.vector를 적용하고 다른 비문자 열에 형식을 적용합니다. 그렇지 않으면 일반적인 강제 변환 계층 구조(논리 < 두 배 < 복합체)가 사용됩니다(예: 모든 논리 데이터 프레임은 논리 행렬로 강제 변환되고 혼합 논리 정수는 정수 행렬 등을 제공합니다.) 기억하세요: 행렬에는 숫자 또는 문자 벡터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. 숫자와 문자가 모두 있는 행렬을 만들려고 하면 모든 숫자가 문자로 바뀝니다: 예를 들어 6 * 4 행렬을 선언하면 6 행 요소와 4 개의 열 요소가 저장됩니다. 첫 번째 값에 액세스하거나 변경하려면 Matrix.name[1, 1]을 사용하여 2행 3열 값에 액세스하거나 변경한 다음 Matrix.name[2, 3]을 사용하고 6행 4열에 액세스한 다음 Matrix.name[6, 4]를 사용합니다. 더 나은 이해를 위한 예제를 볼 수 있습니다: 행렬() 함수를 통해 R에서 행렬을 생성할 수 있습니다. 다음 예제를 고려하십시오: R에서 행렬은 고정된 수의 행과 열에 정렬된 동일한 데이터 형식(숫자, 문자 또는 논리)의 요소 모음입니다. 행과 열만 작업하기 때문에 행렬을 2차원이라고 합니다. 행렬을 만드는 또 다른 방법은 열 바인딩 및 행 바인딩에서와 같이 함수 cbind() 및 rbind()를 사용하는 것입니다. 이 문서에서는 R에서 행렬로 작업하는 방법을 배웁니다. 행렬을 만들고 수정하고 행렬 요소에 액세스하는 방법을 배웁니다.

벡터를 강제 변환할 때 한 열 행렬을 생성하고 벡터의 이름(있는 경우)을 행렬의 행 이름으로 승격합니다. matrix() 함수를 사용하여 1에서 10까지의 값을 포함하는 행렬을 다시 만들어 보겠습니다. 이 예제에서는 R 프로그래밍에서 행렬을 만드는 또 다른 방법을 보여 드리겠습니다. cbind는 열에서 벡터를 현명하게 바인딩하는 데 사용되며, rbind는 행렬의 행 현명한 요소에서 바인딩 벡터에 사용되며 요소의 열 및 행 인덱스를 사용하여 액세스 할 수 있습니다. 위의 행렬 P를 고려하여 아래의 특정 요소를 찾습니다. 예를 들어, str() 함수를 사용하여 방금 만든 데이터 프레임 측량의 열 클래스를 살펴보겠습니다(XXX 섹션에서 이 함수를 살펴보겠습니다) 벡터를 행렬로 변환하려면 행렬에 대한 dimnames 특성과 같은 것 : NULL 또는 길이 2 목록은 행과 열 이름을 각각 지정합니다. 빈 목록은 NULL로 처리되고 길이 목록은 행 이름으로 처리됩니다. 목록의 이름을 지정할 수 있으며 목록 이름은 차원의 이름으로 사용됩니다. 숫자 행렬로 변환하려고 시도하는 data.matrix입니다. 동일한 수의 행을 갖는 두 행렬의 열을 더 큰 행렬로 결합할 수 있습니다.

예를 들어 3개의 행이 있는 다른 행렬 C가 있다고 가정합니다. 두 개의 논리 벡터를 사용하여 행렬을 인덱싱할 수 있습니다. 이러한 경우 TRUE 값이 있는 행과 열이 반환됩니다. 이러한 인덱싱 벡터는 필요한 경우 재활용되며 정수 벡터와 혼합될 수 있습니다. 행렬은 2차원 배열의 특수한 경우입니다. matrix() 함수는 단일 데이터 벡터를 형성하는 행렬을 만듭니다. 이 함수에는 4개의 주요 입력이 있습니다: 데이터 – 데이터 벡터, nrow – 행렬에서 원하는 행 수, 그리고 행렬에서 원하는 열 수및 byrow – 행렬을 행으로 채울지 여부를 나타내는 논리적 값입니다. 행렬 함수(`?matrix)의 도움말 메뉴를 확인하여 추가 입력을 확인하십시오. 이러한 방식으로 인덱싱하는 동안 행렬의 열을 하나씩 스태킹하여 형성된 벡터처럼 작동합니다.